달력

42020  이전 다음

  •  
  •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  

 

 

 

 

어제 경기도 솔직히 지는 줄 알았는데요..

그래두 우리팀엔 손아섭과 강민호가 있었습니다..

 

 

 

예전 화려했던 롯데의 방망이 전성시대도 기억이 났구..

ㅎㅎㅎ 옥스프링이 잘 던져줬던 것두 고마웠구요...

김승회의 마무리도 깔끔했구..

 

 

 

 

비록 적이었지만 김광현 투수 정말 무서웠슴니다...

내년에 메이져 리그가서두 잘할 수 있을거란 확신이

들더군여...

 

 

그나저나 오늘 경기는 벌써부터 꼬이는 거 같은데..

잘했음 좋겠네요...오늘도 이기면 다시 4강 싸움 할수

있을듯 싶으니...

 

 

 

 

Posted by 무한자유 world tourist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