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력

82022  이전 다음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31
  •  
  •  
  •  

 

     <© homydesign - Fotolia.com/© jo - Fotolia.com>

 

 

홈팀 헤쿨레스는 발데즈, 트레제게를 공격선봉에 내세우고, 고메스, 아길라르가 중원

을 맡는 원톱전술로 나왔고요

 

 

어웨이팀 레반테는 하비 벤타, 발레스테로스, 나노, 세라가 수비라인을 형성하는 단단

4-4-2 포메이션으로 나왔습니다.

 

 

                                                                         <© Forewer - Fotolia.com/© japolia - Fotolia.com>

 

조심스럽게 운영되던 경기는 전반막바지에 갑작스레 타격전으로 바뀌었는데요

 

 

전반 40분경 넬슨 발데즈가 측면에서 오른쪽 발로 선취골을 터뜨렸구, 이에 뒤집세라

1분 후 레반테의 루벤 수아레즈가 왼발로 동점골을 성공시켰습니다.

 

 

                                                                  <© Sergey Nivens - Fotolia.com/© virtua73 - Fotolia.com>

 

후반 들어서는 헤쿨레스가 올리비에르 토머트 대신 키코가 교체투입하면서 공격에

박차를 가했는데요

 

 

결국 후반 17분경 다비드 트레제게가 오른발로 득점에 성공하면서 결국 경기는 2-1

로 뒤집어졌습니다.

 

 

                                                                               <© hati - Fotolia.com/© jipen - Fotolia.com>

 

이어서 후반 22분경 넬슨 발데즈가 토테의 크로싱을 헤딩골로 연결시키면서 3-1

경기결과를 사실상 확정지었는데요

 

 

이 날 최우수 선수에는 파라과이의 공격수 발데즈가 선정됐습니다.

 

   <© nick - Fotolia.com/© SimoneSimone - Fotolia.com>

 

 

 

 

Posted by world tourist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