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력

62021  이전 다음

  •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  
  •  

 

 

<© Eugen Wais - Fotolia.com>

 

월드컵 예선이 아직 끝나진 않았지만....

최근 피파는 월드컵 본선 시드배정을 10월 중순에 발표하는 피파랭킹으로 결정

하겠단 발표를 했습니다.

 

06년 월드컵까지 이전까지 사용했던 월드컵 성적과 피파성적을 적절히 합산하는

방식 대신 10년 월드컵부터 시행된 온니 피파랭킹만으로 선정하는 방식을 그대로 이번

대회에서도 준용하겠단 얘기지요...

피파랭킹을 권위를 더욱더 강화하겠단 의도가 깔려있다고 봐야할 겁니다.

 

<© Izhaev - Fotolia.com>

 

시드 배정이란게 1번시드외엔 유럽/남미,아프리카/아시아, 북중미 같은 형태로

대륙별 배분이 될 것이라서 1번 시드 받는 국가만 결정되면 나머지는 그냥 대륙별로

조추첨만 하면 되서리  별 의미가 없다 볼수 있는데요..

 

9월 발표된 랭킹를 기준으로 시드국가를 선정한다면

스페인, 아르헨, 독일, 이탈리아, 콜롬비아, 벨기에, 우루과이, 브라질이 될겁니다.

하지만 10월 랭킹발표전 지역예선이 2경기나 예정되어 있기 때문에 네덜란드, 포르투갈

등이 치고 올라올 가능성도 있어서 현재 등수를 그대로 믿을수도 없구요..

 

설령 10월 랭킹발표후에도 우루과이 같은 경우 11월 플레이오프까지 갈 가능성도

있어서...11월 최종 플레이오프가 나오기 전까진 시드배정국을 확정적으로

말할 순 없는 상탭니다..

 

<© ryooota - Fotolia.com>

 

다만 예선통과가 사실상 확정됐거나 확정적이구, 등수가 바뀔 염려가 없는 시드국가는

개최국 브라질, 스페인, 독일, 아르헨티나정도까지라고 볼 수 있구요..

 

여기서 한가지 주목해야 할 점은 콜롬비아, 우루과이 같은 국가가 시드배정을 받을

경우 여기서 밀려나는 시드급 팀들이 발생할 수 있다는 겁니다.

 

만약 프랑스, 잉글랜드, 네덜란드, 포르투갈등이 시드배정을 받지 못하고 유럽시드

쪽에 속하게 된다면 스페인(브라질)같은 시드국가와 함께 조편성되서 실질적으로

시드급 전력국가가 한조에 2팀이상이 나올수도 있단 애기가 되는거죠..

 

물론 콜롬비아, 우루과이가 시드국가이구 유럽시드쪽에 약팀이 뽑힌다면 굉장히

쉬운 조(하향평준화로 경쟁은 더욱더 가열되겠습니다만..)가 탄생할 수도 있는거구요

 

우리가 특별히 바꿀수 있는 사항이 아닌지라 우리 전력을 가다듬으면서, 조편성 운이 좋기만을

하늘을 보면서 기도할 수 밖에 없겠습니다..ㅎㅎ 

Posted by 무한자유 world tourist

댓글을 달아 주세요

<© style67 - Fotolia.com>

 

먼저 유럽  a조 크로아티아-벨기에의 혈전!!

이미 승점차이가 5점차이 이상 벌어진 상태이고, 2위인 크로아티아가 3위랑 격차가 큰 편이라서

이 경기를 크로아티아가 이기더라도 예선전 전체결과에 큰 영향은 안 미치겠지만..

일단 가능성이 남아있는지라 크로아티아, 벨기에 모두다 총력전을 기울일 것으로 봐집니다.

 

걱정했던 펠라이니도 경기 뛸수 있다고 하고, 크로아티아 역시 우리나라와의 경기에

나오지 않았던 모드리치, 만두키치, 콜루카등등 최정예 멤버로 맞선다고 하니..

간만에 평가전이 아닌 실전으로 붙는 정상급간의 경기를 감상할 수 있을 듯 보이네요..

우리 시간으로 12일 새벽(토욜 새벽)에 있을 예정이라니 관심 있는 해외축구팬들은

놓치지 말아야할 빅매치라고 생각됩니다..

 

 

<© norikazu - Fotolia.com>

 

담으로 관심가는 경기는 역시나   h조의 잉글랜드-몬테네그로의 대격돌인데요..

이 조가 재밌는데.. 우크라이나, 잉글랜드, 몬테네그로까지 세팀이 승점 일점차이로

같이 맞물려 있습니다..

 

남은 두경기 잘 치루면 한팀은 편안히 본선행으로 갈테구, 3위팀은 예선탈락...

2위팀은 크로아티아/포르투갈/프랑스등이 올라올 죽음의 플레이 오프 토너먼트로

가야되서리...양팀 모두 총력전을 기울일 수 밖에 없는 상태인데요..

 

요베티치도 정상 몸상태가 아니라고 하니..홈팀 잉글랜드가 그래도 이 경기 잡지

않을까 조심스레 예상해봅니다..

 

 

<© norikazu - Fotolia.com>

 

마지막으로 소개할 경기는 스웨덴-독일과의 c조 마지막 경기인데요..

15일로 예정된 경긴데.. 큰 이변이 없는 한 독일이 아일랜드전에서 승리해서 사실상

1위를 확정지은 상태에서 붙을 것이라 예상됩니다만..

 

혹시라도 아일랜드에게 독일이 발목 잡히거나 한다면 정말 불꽃 튀는 혈전이 될것이라

판단되네요... 설령 독일 본성행이 확정된 상태에서 붙더라도 스웨덴과의 지난 1차전에서

4-0으로 앞서다가 동점을 허용한 아픔이 있는지라.. 뢰브감독이 전력을 다해서 스웨덴을

꺽으려고 할 것으로 기대됩니다.

 

요즘 스웨덴이 예전처럼 잠그는 축구를 하지 않아서리..

누가 이기던지 화끈한 경기가 될것이라 예상되네요..ㅎㅎㅎ

Posted by 무한자유 world tourist

댓글을 달아 주세요

<© Alexey Bannykh - Fotolia.com>

 

이제 브라질과의 경기도 2,3일정도 밖에 안 남았는데요..

벌써부터 열기가 장난 아닙니다..

앵간한 축구팬들은 표를 다 구매한 듯 보이네요..

역시나 국내에서 브라질 축구의 인기란 ㅎㄷㄷㄷ

 

국내 언론에서도 예상라인업이 소개됐던데..

허거덕 걍 저번 평가전이었던 포르투갈/호주 라인업을 걍 베겼더군여..

우리나라에 이제 축구전문기자들도 많아졌는데, 왜 그런분이 아니라 해외축구

잘 모르시는 분께 의뢰한건지... 저두 축구 잘 모르지만 그래도 국민들이

알건 알아야겠다 싶어서 브라질 대표팀 포메이션에 대해서 간략 소개하려고 합니다.

 

 

    <© HaywireMedia - Fotolia.com>

 

이번에 오는 브라질 대표팀은 말 그대로 최정예가 다 왔는데요..

티아고 실바와 세자르, 프레드만 부상으로 빠진 상태입니다.

 

예상 포메이션 (4-2-3-1 이나 4-2-2-2)

======================조=====================

=======네이마르====================헐크

===================오스카

===============파울리뉴===구스타보

마르셀로======루이즈=======단테==========알베스

====================제페르손

 

만약 1진이 나온다면 이 멤버 그대로 나올테구요, 하미레즈/베르나르디/파투/에르나네스정도가

주전급 교체멤버에요

 

 

<© kinakoshiba - Fotolia.com>

 

독일, 스페인, 아르헨등과 함께 명실상부한 최강의 우승후보팀인 만큼 상당히 고전할듯

예상되지만 명보형이 전술 잘 짜서 좋은 결과 있었으면 좋겠네요..

 

저두 무료표 얻을 기회가 있었는데...

개인사정으로 결국 가진 못할 것 같구..

토욜 저녁 치맥시켜놓고 열심히 응원해야 할 듯 싶습니다..

 

어떤 결과가 나오던지 내년 월드컵에 좋은 밑거름이 됐으면 하고요

대한민국~~ 화이팅!!

 

Posted by 무한자유 world tourist

댓글을 달아 주세요

<© chaba - Fotolia.com>

 

이제 서서히 월드컵 예선전도 마무리되고 있는데요

진출국가도 확정 안된 상태인데다가 조추첨도 안 이뤄진 상태에서 벌써부터 이런 얘길 하는게

시기상조이긴 하지만... 그래도 어느정도 진출국가 윤곽이 들어난 상태라서 생각나는 것들 몇가지만

적어보겠습니다.

 

시드배정이 10월17일 발표되는 피파랭킹으로만 결정된다네요..

역시나 예상했던대로 피파랭킹 권위를 높이기 위해서 2010년 월드컵 방식을 그대로 준용하는

것 같습니다. 근데 이게 월드컵 판도에 상당한 영향을 줄듯 싶네요..

다른 나라들은 다 납득이 가는데.. 콜롬비아, 우루과이가 끼어 있어서 사상 유례없는 죽음의 조

가능성을 만들어 냈단게 문제가 되고 있습니다..(두팀 다 만만찮은 전력인데다가 피파랭킹자체도

변동 가능성이 꽤 남아있지만여..) 더 강한 팀들이 유럽시드로 밀릴수 있으니깐요..

 

덕분에 우리나라뿐 아니라 상위클래스 팀들도 시드배정 받았다고 마냥 안심할 건 아닌듯 싶구,

의외루 운이 따르면 정말 쉬운조 배치될 수도 있을듯 싶습니다.

유럽예선에서 혼전중이 크로아티아, 잉글랜드, 프랑스, 포르투갈 같은 팀들이 만약 모두다

본선 진출한다면 조추첨식날 곡소리나는 나라들 꽤 많이 나올듯 싶구여 ㅎㅎ

 

<© Gabriele Giorgetti - Fotolia.com>

 

우리나라 16강 진출 가능성은 아직 결정되지 않은 피파랭킹과 유럽국가들의 최종예선결과...

그리고 12월에 있을 조추첨결과에 따라 상당히 희비가 엇갈릴 수 있을 것 같아서 지금은

섣불리 얘기할 순 없겠네요

 

월드컵 본선무대에선 우리가 약자인지라 결국 외부요인에 의해 우리 성적표가 많이 바뀔수

있단 의미가 되겠습니다.

 

<© homydesign - Fotolia.com>

 

우승국가 역시 섣불리 예상할수 없겠지만..

조심스레 브라질, 아르헨 중 하나가 아닐까 예측해봅니다.

스콜라이 감독의 브라질이 조직력도 컨페더레이션컵이후 좋은데다가, 구성원들 현재 컨디션이 매우매우

좋아서 쉽사리 무너질것 같지 않습니다. 홈어드밴티지도 있을테구요

 

아르헨은 사실 굉장히 과소평가 받고 있는 팀인데..

아마 내년 월드컵때 실체를 보면 다들 놀래실겁니다.

부상자가 많은게 흠이지만, 사베야감독이 귀신같이 선수선발을 해놔서 언듯봐선 약해보이는데..

현재 아르헨전술에 딱 맞는 수비수랑 미들을 뽑아놨습니다. 다만 아주 열심히 아르헨경기를 안 본

사람이라면 도저히 납득하기 힘든 선수들이 있어서, 다들 정신없이 사베야 감독을 비난하고 있지만..

 

전술에 따라서 그들이 월드클래스가 될수 있단걸 아마도 눈으로 목격하게 될듯 싶네요..

허긴 09-11년까지 남미축구를 안 본 사람이라면 사베야가 얼마나 여우같이 치밀한 감독인줄

잘 모를테니깐 이해가 안 가는 건 아닙니다.

 

스페인, 독일도 큰 변수가 되겠지요

뢰브감독이 욕을 먹고 있어도, 이 양반도 은근히 본선에 깜짝쇼를 했던 경험이 있고..

델포스케감독도 항상 본선 토너먼트전엔 포텐셜을 숨기는 사람인지라, 컨페에서 허무하게 깨진

스페인을 상상하다가 본선토너먼트에서 당할 가능성도 높다 봐집니다.

 

아무튼 상당히 기대가 되네요. 내년 월드컵 ^^

Posted by 무한자유 world tourist

댓글을 달아 주세요

 

<© forcdan - Fotolia.com>

 

아르헨티나 부상자들이 꽤나 심각해 보이네요

이번에 명단에 들었던 멤버중 이과인, 메시정도는 이미 소집제외됐다는 건 웬만한 축구팬들이면

다 아실텐데요, 마쉐라노/가고/캄파냐로/안살디/리키 알바레즈마져 제외됐단 소식이 있습니다.

 

<© kanon - Fotolia.com>

 

예선통과한 상태라서 큰 문제는 없겠지만, 요즘 아르헨티나 멤버들이 제대로 모이는 걸

못봤는데, 본선에 풀전력으로 다 참가할 수 있을런지조차 의심스럽네요

 

대체자로 이미 이카르디는 소집한 상태이고, 론카글리아, 마시에르(?), 브라냐등등 국내파부터 해외파

까지 다양한 이름들이 거명되고 있습니다. 굳이 2배수를 채우려는걸 보니 주전들 뿐 아니라 서브급선수

에게도 골고루 기회를 주고 싶어하는 것 같네요

 

<© adrenalinapura - Fotolia.com>

 

긍정적으로 보면 2군선수들과 혹시라도 있을지 모르는 부상선수들 대체자원을 한번 실험한다는

의미는 있겠습니다만, 선발급 선수들 부상이 만성화 되진 않을런지가 걱정되네요..

 

 

Posted by 무한자유 world tourist

댓글을 달아 주세요